• 최종편집 2024-07-12(금)

이천시 도심형둘레길, ‘이천알음길(온천등길, 복하바람길)' 제2회 로드체킹 진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4.05.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천시 도심형둘레길‘이천알음길’.jpg
<사진=이천시 제공>

  

- 시장, 부시장 등 시청간부 등 동행 ... 7월초 준공 예정 -

- 시, "도심을 둘러보며 휴식도 취할 수 있는 도심순환형 둘레길"로 기획 -

 

[이천=경기1뉴스] 이은선 기자= 이천시가 도심형둘레길<이천시 알음길(온천동길복하바람길)> 걷기 좋은 길에서 제2회 로드체킹 을 진행했다.

 

이날에는 김경희 이천시장과 엄진섭 부시장, 경제문화국장, 복지환경국장, 정책보좌관, 자치교육과장, 기업경제과장, 관광과장, 관광과와 건설과, 공원녹지과 등에서 동행했다.

 

지난해부터 조성을 시작한 ‘이천알음길’은 전체코스 19.65㎞의 도심전체를 이어놓은 도심순환형 둘레길로 첫 번째 코스는 이천시청 뒤편에서 출발하여 설봉산을 지나 설봉공원의 음악분수도 구경하고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꽃능약수길(4.93㎞)’이다. 다음으로 관고전통시장을 지나는 ‘마루장길(3.85㎞)’과 이천고등학교에서 온천공원을 지나는 ‘온천등길(3.08㎞)’, 이천역에서 경강선하단~복하천 수변공원~중리천을 지나는 ‘복하바람길(5.30㎞)’, 마지막으로 복하2교에서 서희테마파크까지 이어지는 ‘서희길(2.49㎞)’을 종점으로 도심순환형 5코스가 마무리 된다.

 

이천알음길은 이천역에 세워질 종합안내판 설치협의를 거쳐 7월초 경 준공될 예정이다.

 

이천시 관광과 관계자는 “많은 이천시민들이 거주하는 공간에서 멀지 않은 곳에서 편하게 걷을 수 있는 길과 쉬어갈 수 있는 그늘막과 쉼터를 조성하고자 하였으며, 있는 그대로의 길을 활용한 도심순환형 둘레길을 만들기 위해 노력을 기울였다.”고 말했다. 아울러 약 20km에 달하는 도심형 둘레길을 걷는 시민들이 쉽고 안전하게 걸을 수 있도록 리본과 페인트 등 길 안내표식을 추가로 설치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천시 알음길, 걷기 좋은 길과 관련하여 김경희 이천시장은 “단시간에 짧은 구간을 걷고 끝나는 둘레길이 아닌 이천시 도심을 이곳저곳 둘러보며 중간 중간 휴식도 취할 수 있는 도심순환형 둘레길을 기획하였고, 화창한 날씨에 이천시민들이 알음길을 걸으며, 바쁜 일상속 힐링과 치유를 하는 길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366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도심형둘레길, ‘이천알음길(온천등길, 복하바람길)' 제2회 로드체킹 진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