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7(월)

경기도 - 31개 시군, 1회용 플라스틱 퇴출 운동 함께 한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기사입력 : 2023.09.0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53163526340_f794fe8d32_o.jpg
▲4일, 염태영 경제부지와 31개 시.군 부단체장들이 1회용 플라스틱 제로실천 선서를 하고 있다./사진=경기도 제공

 

- 4일, 경기도-31개 시군 '1회용 플라스틱 제로 실천 공동 선포식' 개최- 

- 공공청사 입점 매장 다회용컵 전용매장 전환 및 다회용컵 회수‧세척 체계 구축 ...

1회용품 없는 지역축제 전환, 다회용품 지원 확대 및 다회용 이용 활성화 추진 -


[경기1뉴스] 이은선 기자= 경기도가 경기도의회에 이어 31개 시군과도 협력해 시군 공무원들의 1회용 컵 사용금지를 확대한다.

 

경기도는 4일 도청 다목적회의실에서 31개 시군과 함께 이런 내용을 담은 ‘1회용 플라스틱 제로 실천 선포식’을 열었다. 앞서 도는 지난해 12월 경기도의회와도 1회용 플라스틱 제로 실천을 약속한 바 있다.

 

공공이 솔선수범을 하자는 취지에서 마련된 선포식은 경기도 1회용 플라스틱 제로 정책을 시군으로 확산해 1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다회용품 사용을 생활화할 수 있도록 공공부문이 협력하는 자리였다.

 

행사에 참석한 염태영 경제부지사와 시군 부단체장들은 ▲공공청사 입점 매장 다회용컵 전용매장 전환 및 다회용컵 회수‧세척 체계 구축 ▲1회용품 없는 지역축제 전환 ▲다회용품 지원 확대 및 다회용 이용 활성화 추진 등의 내용이 담긴 공동 선언문을 낭독했다.

 

또한, 1회용 플라스틱 사용 감량 등 탄소중립을 위한 실천 문화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공공기관이 앞장서기로 뜻을 모았다.

 

이어 참석자들은 ‘경기도와 31개 시군이 1회용 플라스틱을 줄이겠다’라는 의미를 담은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다회용 또는 재활용 물품을 사용했다.

 

염태영 경제부지사는 “심각해지는 기후위기에 대응하여 2050 탄소중립을 실현하기 위해 1회용 플라스틱 줄이기가 출발점이 될 것”이라며 “도와 31개 시군이 맞손을 잡고 선언한 플라스틱 제로 실천이 도민들의 긍정적인 의식변화의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지난해 ‘경기도 1회용 플라스틱 제로’를 선포하고, 올해 4월부터 청사내 대여‧세척 다회용기 사용체계 운영, 청사 내 1회용 컵 반입 금지, 1회용품 조례 개정 등을 통해 공공기관 1회용품 등 사용 줄이기를 적극 추진 중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5678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 - 31개 시군, 1회용 플라스틱 퇴출 운동 함께 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